2021 단오아리랑문화제 "신바람을 일으키다~" > 씨알의날 한마당


씨알의날 한마당

오월단오날 | 2021 단오아리랑문화제 "신바람을 일으키다~"

페이지 정보

작성자 씨알의날 작성일21-06-19 22:47 조회3,896회 댓글2건

본문

길어지는 코로나 상황으로 많은 일상이 바뀌고, 자유분방하였던 사회적 분위기 역시 위축되고 조심스러운 행보를 이어가야 하는 현상황임에도 계절은 바뀌고, 작년 씨알문화축제 10회차로 치뤄졌던 단오아리랑문화제가 올해 단오날에도 어김없이 청도단군성전에서 웅검하고 신명나게 치뤄졌습니다.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는 한국기원 9218년, 배달개천 5918년, 단기 4354년, 불기 2565년, 서기 2021년 음력 5월 5일(양력 6월 14일) 대종교 청도단군성전 주최, 씨알문화축제 조직위원회 주관으로 14회차로 치뤄진 씨알문화축제 입니다. 특히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는 청도단군성전에서 최근 실외에 모셔진 한배검 석상 앞에서 치뤄짐으로 단오의 의미를 더욱 크게 하였습니다. 





 

늘 뭔가를 선도하여 이뤄간다는 것이 많은 우여곡절이 동반된다는 것을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도 예외없이 뜨겁고 무겁게 느끼며 행사날을 맞을 수 있었던거 같습니다.

그만큼 사전 준비가 철저하게 되었다는 반증이겠지요...행사 당일 만나서 첫연습이자 총연습으로 천제 프로그램을 맞추고 의견을 나누고 바로 돌입!!

손발이 척척 맞는 것이 모두가 씨알문화축제 전문가들~ 




첫번째 순서로 정화의식 순서입니다. 코로나가 발생 된 지난해부터 거행되기 시작한 순서로서 쑥을 태움으로 나쁜 기운을 소멸하고 사람과 세상 만물에 치화의 기운을 전달하는 의미를 담고 청도단군성전 정소미님, 임혜신님, 조미교님, 정채미님께서 정성스럽게 봉행하였습니다.

코로나19!! 어서 어서 소멸되기를...!!!
 


 

단오아리랑문화제 천제장이신 청도단군성전 달령 태신모께서 단오천제장으로서 씨알문화축제기 게양과 함께 한국기원 9218년, 배달개천 5918년, 단기 4354년, 불기 2565년, 서기 2021년 음력 5월 5일 단오아리랑문화제 시작을 선포하였습니다.



 

달령 단오천제장께서 개회를 선포함과 동시에 정소미님께서 하늘에 북소리 9번을 울렸습니다.



 

씨알문화축제 상징기가 올해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도 어김없이 입장하여 그 의미를 크게 북돋았습니다. 

삼월삼짇날을 상징하는 삼진기는 東夷先天麻姑之那解惑復本天符大神 마고삼신 깃발 등장에 이어,  元輔彭虞大仙官觀天察地大地神으로 삼선의 우두머리인 팽우 깃발,  農官高矢大仙官人間福祿大穀神으로  고시례의 대상인 고시 깃발과 史官神誌大仙官天地運度大判神으로 마고와 삼선의 깃발이 입장하였습니다. 우선 선봉으로 김연희 삼진제장, 마고삼신 깃발에는 정채미님, 팽우 깃발은 이주언님, 고시 깃발은 김미향님, 사관 신지 깃발은 조미교님께서 봉행하였습니다.



 

다음으로 이어진 단오를 상징하는 치우오방기가 달령 단오제장의 선봉으로 중앙 황제(中央黃帝) 깃발, 동방 청제 풍백 지제 신장(東方靑帝風伯持提神將) 깃발, 서방 백제 우사 옥저 신장(西方白帝雨師沃沮神將) 깃발, 남방 적제 뇌공 숙신 신장(南方赤帝雷公潚愼神將) 깃발, 북방 흑제 운사 수기 신장(北方黑帝雲師守己神將) 깃발이 등장하면서 사령과 수장이 모두 입장하였습니다. 중앙황제 깃발은 임혜심님, 풍백지제신장 깃발은 정소미님, 우사옥저신장 깃발은 이다겸님, 뇌공숙신신장 깃발은 황보성덕님, 운사수기신장 깃발은 김이경님께서 봉행하여 입장하였습니다.



 

뒤이어 손정금 칠석제장께서 선봉으로 칠월칠석날을 상징하는 동북간방 대웅나반(東北艮方大熊那般)깃발과 자미원 직녀아만(紫微垣織女阿曼)깃발이 나란히 등장하고, 중앙 황제 칠성대신(中央黃帝七星大神), 동방 창룡칠수(東方蒼龍七宿)깃발, 서방 백호칠수(西方白虎七宿)깃발, 남방 주작칠수(南方朱雀七宿)깃발,  북방 현무칠수(北方玄武七宿)깃발이 차례로 입장하였습니다. 대웅나반 깃발은 일중 황보영님, 직녀아만 깃발은 김성옥님, 칠성대신 깃발은 장무기님, 동방창룡칠수 깃발은 김송이님, 서방백호칠수 깃발은 서원교님, 남방주작칠수 깃발은 유모희님, 북방현무칠수 깃발은 박명숙님께서 봉행하였습니다.



 

단오천제장이신 달령 태신모께서 생명의 근원인 물을 올림으로 인간을 포함한 모든 생명체에 깃든 물의 생명력이 한의 조화로움에서 비롯되었음을 되새기며 천수를 봉행하였습니다. 

뒤이어 박윤제 청도문화원장, 청도단군성전 무근선사께서 불이 있고서 변화가 시작되고, 어둠이 밝아짐으로서 생명의 진화와 성장이 이루어짐을 감사하는 의미를 담아 천촉을 봉행하였습니다.



 

천부경을 통해 기도정진한 김연희 삼진장께서 천향의 의미를 담아 조화, 교화, 치화의 주체인 삼신의 큰 기운이 임하여 주시기를 기원하며 하늘에 춤을 올렸습니다.



 

조화와 치화의 상징인 밤과 대추를 올리는 천조, 천율 ... 빛과 물과 땅이 빚어낸 기운을 생성하는 필수 원료인 곡식을 올리고, 태양의 결실인 과일을 올림으로 천지대자연의 순환으로 풍요를 누리고, 우주에너지의 풍성한 기운을 받아 풍요로운 결실을 기원하며 올려진 천과가 차례대로 봉행되었습니다. 정소미님과 서원교님, 이주언님, 김이경님, 박명숙님, 이다겸님, 김미향님, 황보성덕님, 정채미님께서 봉행하였습니다.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 부터 선을 보이게 된 단오선이 입장되었습니다. 

양기가 1년 중 가장 왕성한 날, 태양의 날, 신의 날 수릿날인 단오날이면 예전부터 부채를 선물하여 오던 풍습이 있었습니다. 여름에 직면한 싯점이라 부채를 선물하였을 현실적인 의미에서 벗어나, 풍류의 민족인 우리 민족에게서 부채가 주는 의미는 더욱 크게 자리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신바람을 일으키는 민족, 풍류민족 "한민족"이 단오날 부채를 선물하는 의미는 바로 깨달음의 신바람을 일으키라는 의미가 있습니다. 즉 태양의 날, 밝은 날, 수릿날에 하는 부채 선물은 깨달음에 이르러 홍익하는 삶을 누리라는 의미를 담은 우리 민족의 풍류가 그대로 녹아있는 홍익 문화라 할 것입니다. 

지금 대한민국이 한류의 물결을 이루듯,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도 한민족 깨달음의 신바람이 불러일어나도록 단오선을 통하여 힘차게 신바람을 일으켰습니다.

준비된 단오선은 삼태극, 북두칠성, 삼신할머니, 한인칠성과 칠선녀, 한웅천왕 18위와 웅녀천모 18위, 치우천왕, 단군왕검 홍익가정의 배달문화원 그림이 담긴 단오선이 준비되어 봉행되었습니다. 봉행에는 김연희 삼진제장님, 손정금 칠석제장님, 달령 단오제장님, 김송이 율려장님, 일중 황보영 대북장님, 장무기님, 김성옥님께서 봉행하여 신바람을 일으켜 주셨습니다.

끝으로 천부경을 81자로 정리하여 역사에 기리남긴 신라시대 대학자인 최치원(崔致遠) 선생의 난랑비서문(鸞郞碑序文)에 기록된 풍류에 관한 내용을 함께 실어올립니다.


國有玄妙之道하니 曰風流라. 

設敎之源이 備詳仙史하니 實內包含三敎하야 接化群生

且如入則孝於家하고 出則忠於國은 魯司寇之旨也오

處無爲之事하고 行不言之敎는 周柱史之宗也오 

諸惡莫作하고 諸善奉行은 竺乾太子之化也라.

우리나라에 현묘한 도가 있으니 말하기를  ‘풍류’라 한다.

이 종교를 일으킨 연원은 선사[仙家史書]에 상세히 실려 있거니와, 근본적으로 유·불·선 삼교를 이미 자체 내에 지니어 모든 생명을 가까이 하면 저절로 감화한다.

예를 들어 보면, 집으로 들어와서는 부모에게 효도하고 밖으로 나가서는 나라에 충성하는 것은 노사구(공자)가 가르쳤던 교지(敎旨)와 같다.

매사에 무위로 대하고  말없이 가르침을 실행하는 것은 주주사(노자)의 교지와 같다.

모든 악한 일을 짓지 않고 모든 선한 일을 받들어 실행함은 축건태자(석가)의 교화(敎化)와 같다.



 


 

동서남북 사방을 돌며 천지신명과 만물의 고마움에 대하여 예를 표하는 천례, 뒤이어 씨알문화축제 임보환 조직위원장의 고천, 단오제장이신 달령 태신모께서 천부경 봉독의 순서로 엄숙히 진행되었습니다.



 

황보 영 대북장께서 신명나게 펼치신 한울북춤!

늘 그렇지만 한울북춤을 접할 때 마다 현장감을 제대로 전달하지 못하는 점이 아쉽습니다. 황보 영 대북장께서 울리는 한울북춤은 이 시대에 느낄 수 있는 우리 민족 고유한 율려가 담긴 풍류가 아닐 수 없습니다. 늘 신명나니까요...^^



 

무학대사의 스승인 나옹선사의 시 "청산은 나를 보고"를 바탕으로 만들어진 곡, "훨훨훨"에 맞춰 천지자연 심신 건강 수련법인 기천검무를 씨알문화축제 밝달장이신 조홍근님께서 선보여 주셨습니다.  

나옹선사의 "청산은 나를 보고" 함께 실어 올립니다.

청산은 나를보고 말없이 살라하고, 창공은 나를보고 티없이 살라하네~

사랑도 벗어놓고 미움도 벗어놓고,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 가라하네~

청산은 나를보고 말없이 살라하고, 창공은 나를보고 티없이 살라하네~

성냄도 벗어놓고 탐욕도 벗어놓고, 물같이 바람같이 살다가 가라하네~







 

단오아리랑문화제 순서가 거의 마무리되면서 달령 단오제장께서 폐회사를 통하여 소감말씀을 전달하였고, 박윤제 청도문화원장님과 초대 문교부장관 한뫼 안호상박사 기념사업회 부회장이시며, 남북평화통일 상임위원장이신 이창구 한국종교협의회 대종

교 위원장께서 소감말씀을 나누었습니다. 

뒤이어 씨알문화축제 차기 개최날인 칠월칠석날 손정금 칠석제장께서 대회기를 전달받았고, 조홍근 밝달장님과 임기식 소리장님, 김송이 율려장님께서 위촉장을 전달 받았습니다.









 


씨알윷놀이

씨알문화축제 행사의 횟수가 가듭되면서 애초에 계획하였던 부분들을 추가로 도입하여 실행하여 나가다보니, 씨알윷놀이 역시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 드디어 치뤄지게 되었습니다. 지난 삼월삼짇날 마고삼신할미제에서 부터 진행하려고 했던 씨알윷놀이... 코로나19의 복병의 위세가 상당하여 치뤄지지 못하였다가,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 치룰 수 있었습니다. 이번 씨알윷놀이를 통하여 기대 이상으로 윷놀이가 재미있다는 것을 느낄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습니다.

백문이 불여일견이라 사진으로 전하는 그 날의 씨알윷놀이 현장이지만, 신나고 재미난 그 날의 장면들을 전합니다. 


















 

윷놀이의 유례와 우리 민족에게서 윷놀이가 주는 의미 등을 조홍근 밝달장님의 간단한 강연을 통하여 윷놀이의 개념에 대해 더욱 깊이있게 알 수 있는 시간을 나누었고, 뒤이어 황보영 윷놀이대장께서 휘두르는 독재에 가까운 지휘하에 다섯개 씨족팀이 구성되어 윷놀이가 펼쳐졌는데, 윷놀이를 통하여 저마다의 존재감이 재미나고 신명나게 들어나고 빛이 났습니다. 황보영 윷놀이대장님의 독재가 있었는데 말이지요...ㅎ 

실로 동심어린 순수한 시간이었습니다. 몇 장의 사진과 말로서 그 재미났던 시간들을 표현하자니, 그 날의 즐거움과 행복감을 옳곧게 전달하기가 아쉬움이 크네요. 

대한민국의 국격이 높아지고 한류가 전세계를 물들이고 있는 현상황에서 좀더 깊이 물들어서, 우리 민족 고유의 풍류로서 온누리가 홍익으로 꽃 피워나길 기원하며, 코로나19 상황이 어서 잠식되어 우리 민족의 이 모든 것을 모두가 함께 누릴 수 있기를 바래봅니다. 


0751514c32b49febfb2415285b8b6e6c_1523810673_4794.png 

댓글목록

씨알의날님의 댓글

씨알의날 작성일

참桓역사신문에 실린 조홍근 밝달장님의 윷놀이 기사입니다.
윷놀이와 오가오행론(五加五行論) http://ichn.co.kr/chamhanplay/21

씨알의날님의 댓글

씨알의날 작성일

신령스런 거북이(神龜)와 윷판 그림 http://ichn.co.kr/chamhantext/49

씨알의날 한마당

Total 70건 1 페이지

2023년 10월10일 제6회 씨알의날, 국조가 모셔진 단군성전에서 문중의 시조들과 후손들이 한데 어우러지다. 첨부파일관련링크

배달개천 5920년, 단기 4356년, 서기 2023년 10월 10일 제6회 씨알의날에는 서울 종로구 사직동 단군성전에서 국조 단군왕검께서 내려다보는 가운데, 각 문중의 시조 위패를 봉안하고 씨알고천대례를 봉행하는 뜻깊은 행사를 치뤘습니다. 씨알의날이 품고 있는 개념이 몇 날 몇 일을 해야 할 분량의 크나큰 의미를 담고있는 축 . . .

씨알의날 / 10-26 / 298 씨알의날

[참한역사신문 신문기사] 2023년 10월10일 제6회 씨알의날, 사직동 단군성전에서 성황리에 치뤄졌다. 첨부파일

2023년 10월10일 제6회 씨알의날, 사직동 단군성전에서 성황리에 치뤄졌다.참한역사신문 (121.155.180.131)  1건  474회 23-10-13 03:19    지난 배달개천 5920년, 단기 4356년, 서기 2023년 10월 10일 . . .

씨알의날 / 10-17 / 72 씨알의날

[스카이데일리 신문기사] ‘씨알의 날’ 문화축제 첨부파일관련링크

스카이데일리 포토‘씨알의 날’ 문화축제60여개의 종중 문중이 참석입력 2023-10-10 16:17:3▲ 10일 서울 종로구 사직단 단군성전에서 제6회 ‘씨알의 날’ 문화축제가 전국 각 문중 대표와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성황리에 펼쳐졌다. 석민영 씨알문화축제조직위원장은 개회사를 통해 “우리 모두는 조상의 씨알인 후손이며 조상으로부터 . . .

씨알의날 / 10-17 / 63 씨알의날

[4차산업행정뉴스 - 신문기사] 제6회 씨알의날 첨부파일관련링크

제6회 씨알의날김용태 기자 입력 2023.10.11 14:22수정 2023.10.11 15:060글씨를 작게 글씨를 크게 공유하기- "나는 누구인가?"라는 정체성을 되새겨보고 잃어버린 자존감을 회복한는 10월 10일 행사를 했다. ▲씨알문화축제 석민영씨알장[4차산업행정뉴스=김용태기자]  제6 . . .

씨알의날 / 10-17 / 62 씨알의날

2022년 제5회 씨알의날 첨부파일

2018년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 대공연장에서 통일을 염원하며 한민족 성씨축제, 씨알의날을 시작하였습니다. 이어 2019년에는 서울 경희궁 숭정전 앞뜰에서 성대하게 펼쳐졌던 씨알의날! 이후 코로나19 여파로 대폭 축소되어 거행되다가, 올해로 5회째를 맞는 씨알의날은 2019년에 이어 경희궁과 광화문 일대에서 펼쳐지기로 하였으 . . .

씨알의날 / 10-16 / 1566 씨알의날

제5회 씨알의날 임보환 조직위원장의 개회사 첨부파일

[ 개회사 ]'시월의 어느 멋진날' 이곳에 모인 여러분, 대한민국의 모든 씨알여러분! 환영합니다.모두들 안녕하셨습니까? 고달프고 지루했던 2년간의 코로나 팬데믹이 거의 끝나가고 있는 지금,  사랑하는 여러분을 모시고 드디어 씨알문화축제를 재개하게 된 것이 너무도 기쁘고 가슴이 벅차오릅니다.여러분 모두가 부디 하루의 즐 . . .

씨알의날 / 10-16 / 462 씨알의날

제5회 씨알의날 한국성씨총연합회 김호일 총재 대회사 첨부파일

[ 대회사 ]모든 씨알이 만나는 축제의 장을 펼치며제5회 씨알의 날을 맞이하여 우선 축제에 참여하신(한바탕 놀자판에 오신) 모든 씨알님들에게 감사드립니다. 저는 이날을 맞이하여 두가지 제 의견을 말씀드리고자 합니다.그 첫째는 제례와 축제에 대해 생각해 보았으면 합니다.우리 조상님들은 어떤 상황에서 더욱 기뻐하시겠습니까? 높은 자리 전각 . . .

씨알의날 / 10-16 / 454 씨알의날

[THE PEOPLE - 신문기사] 2022 ‘씨알의 날’ 행사, 10월 10일 광화문에서 펼쳐 - 전국 각 門中 대표 참석해 盛況 첨부파일관련링크

2022 ‘씨알의 날’ 행사, 10월 10일 광화문에서 펼쳐 - 전국 각 門中 대표 참석해 盛況기자명 이건호 기자  승인 2022.10.11 10:30  댓글 0 SNS 기사보내기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으)로 기사보내기 카카오스토리(으)로 기사보내기&nb . . .

씨알의날 / 10-17 / 63 씨알의날

2022년 단오아리랑문화제 "한민족 깨달음 신바람을 타고~아리랑 아리랑 아라리요~" 첨부파일관련링크

전세계적 대재앙, 코로나 팬데믹으로 몇 년을 보내고 맞는 단오아리랑문화제!! 아직은 안심할 수 있는 단계는 아니지만, 그래도 비교적 자유롭게 단오날을 맞을 수 있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스런 일인지 모르겠습니다.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는 씨알문화축제로는 총 17회차로 열리는 행사로서, 대종교 청도단군성전에서는 4번째로 치뤄 . . .

씨알의날 / 06-09 / 2130 오월단오날

HY인산인터넷신문에 단오아리랑문화제 소식이 실렸습니다...^^ +1 첨부파일관련링크

【청도단군성전】 단오아리랑문화제 봉행김윤국 기자 / 입력 : 2022년 06월 07일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블로그딘기4355년 씨알문화축제 조직위원회(위원장임보환)는 음력 5월 단오를 맞아 단오아리랑문화제를천부72400년, 한국기원9219년, 배달개천5919년 단기4355년, 불기2566년, 서기 . . .

씨알의날 / 06-07 / 693 오월단오날

2022 삼월삼짇날 천태산 마고삼신할미제 | "마고와 우리 민족" 현장강연 첨부파일

배달개천 5919년 서기 2022년 4월 3일(음력 3월3일) 충북 영동군에 위치한 천태산에서 씨알문화축제가 삼월삼짇날이면 거행하는 마고삼신할미제와 함께 "마고와 우리 민족"이라는 주제로 현장강연도 있었습니다. 입구에서 마고삼신할미제를 올리고 천태산 명물인 삼신할멈바위와 망탑봉 상어바위 인근에 있는 윷판이 세겨진 바위를 답사하 . . .

씨알의날 / 04-11 / 2179 삼월삼짇날

2021년 제4회 10.10 씨알의날 첨부파일

매년 10월10일이면 개최되는 씨알의날이 코로나19 4단계로 공공적인 행사가 전면 금지된 상황에서 한국성씨총연합회 사무실에서 조촐하지만 알차게 날을 기념하였습니다. 애초 대전 STN방송과 뿌리공원 등지에서 사회적거리두기에 맞춘 행사계획을 하고 있었으나, 추석연휴 이후 폭증된 확산세로 인해 준비되고 있던 계획들이 불가피하게&nb . . .

씨알의날 / 10-24 / 1625 씨알의날

2021년 제4회 1010씨알의날 광화문 성씨깃발 전시 첨부파일

매년 씨알의날이면 행하였던 성씨깃발 전시와 행진 등을 올해 씨알의날 역시 코로나19로 행하지 못하였지요. 이에 지난 11월 3일 한국성씨총연합회에서는 종중 사무총장 집행부와 함께 광화문 동화면세점 광장에서 성씨깃발 68기를 전시하는 등, 늦은 씨알의날을 기념하고 2021년 씨알의날을 마무리하였습니다. 한편 이 날&nb . . .

씨알의날 / 11-23 / 681 씨알의날

2021 칠월칠석제 "세상의 평안을 기원하며..." +2 첨부파일

중국과 일본을 비롯한 세계 여러나라에서 겪고 있는 심각한 자연재해로 인해 피해가 속출하고 또한 코로나19 변이 바이러스의 재확산으로 전세계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우리나라 대한민국도 예외일 수 없듯이, 우여곡절이 있는 가운데에서도 무난히 잘 대처해 나가고 있는 현싯점에서 찾아온 칠월칠석날!중국과 일본 상황을 보면 하늘의 보살핌이 . . .

씨알의날 / 08-23 / 2394 칠월칠석날

2021년 칠월칠석제 하늘그림궁 그림전시 첨부파일

   지난 음력 7월7일(8월14일) 칠월칠석날 나원사와 나원백탑 일원에서 개최된 씨알문화축제 칠월칠석제에서 배달문화원 그림전시가 있었습니다.  야외전시를 하다보니 우중에 치뤄야하는 그림전시라서 신경이 꽤 많이 쓰인 전시회였습니다. 비, 바람에 온전하게 버틸 수 있는 물질이 뭐가 있겠습니까. 그림 역시 비 . . .

씨알의날 / 08-23 / 1087 칠월칠석날

2021 단오아리랑문화제 "신바람을 일으키다~" +2 첨부파일

길어지는 코로나 상황으로 많은 일상이 바뀌고, 자유분방하였던 사회적 분위기 역시 위축되고 조심스러운 행보를 이어가야 하는 현상황임에도 계절은 바뀌고, 작년 씨알문화축제 10회차로 치뤄졌던 단오아리랑문화제가 올해 단오날에도 어김없이 청도단군성전에서 웅검하고 신명나게 치뤄졌습니다. 이번 단오아리랑문화제는 한국기원 9218년, 배달 . . .

씨알의날 / 06-19 / 3897 오월단오날

2021 씨알문화축제 삼월삼짇날 마고삼신할미제 첨부파일

코로나19가 소통과 만남을 가로막고 있어도, 해가 바뀌니 어김없이 봄소식은 전해지고, 봄소식이 전해지니 삼짇날 또한 어김없이 다가왔습니다.지난해 2020년 삼짇날에는 코로나19로 마고삼신할미제를 치루지 못함으로 많은 아쉬움이 있었는데, 올해 역시 아쉬운 부분이 많은 가운데 최소한의 인원으로 마고삼신할미제를 치루었습니다. 이번 . . .

씨알의날 / 04-17 / 1274 삼월삼짇날

2020년 제3회 10월10일 씨알의날 이색적이고 풍성하게 잘 치뤘습니다. 첨부파일

씨알문화축제 씨알의 날은 지난 2018년 10월 10일 파주 임진각 평화누리공원에서 1회 개최를 시작으로 지난해에는 서울 종로 경희궁에서 성황리에 개최되었었습니다. 그러나 배달개천 5917년(서기 2020년) 3회째 열리는 10월10일 씨알의 날은 코로나19 사회적 거리두기로 10명 미만이 참여된 행사만 가능한 상황에 . . .

씨알의날 / 10-12 / 3194 씨알의날

2020 코로나 극복 칠월칠석 온라인 천제 첨부파일

배달개천 5917년(서기 2020년) 칠월칠석제는 코로나 재확산으로 공식행사는 취소되었지만, 각자의 자리에서 온라인으로 칠월칠석을 기념하였습니다.천제는 손정금 칠석제장을 필두로 배달문화원에서는 천지인 칠석등 점등과 함께 그림전시가 이뤄졌고, 청도단군성전에서는 달령 태신모님을 비롯한 최소 인원으로 거리두기가 이뤄지는 가운데 전원 . . .

씨알의날 / 08-25 / 1583 칠월칠석날

2020 단오아리랑문화제, 오천년 역사 그윽한 쑥향 속에서 피어오르다~ 첨부파일

2020 단오아리랑문화제, 오천년 역사 그윽한 쑥향 속에서 피어 오르다~모름지기 사람의 일은 가장 기본적으로 선행되어야 하는 것은 정성된 마음에서 부터라고 해야 할 것입니다. 그런고로 정성은 인간이 가져야 할 첫번째 덕목이고 마음자세가 아닌가 싶습니다. 천제를 임하는 부분 역시 마찬가지라고 할 수 있습니다.씨 . . .

씨알의날 / 07-02 / 2191 오월단오날

2020년 단오아리랑문화제에서 펼쳐진 하늘그림궁 그림전시 첨부파일

코로나19로 불안정한 분위기 속에서 5917년 씨알문화축제 단오아리랑문화제가 청도단군성전에서 조용히 치뤄졌습니다.작년에 이어 올해도 하늘그림궁 행렬이 있었습니다. 올해는 한웅천왕과 웅녀왕모 18위가 전시되었습니다.올 해 역시 행사를 치루기에는 장마가 동반된 만만치 않은 날씨 예보로 그림전시에 대한 적잖은 신경을 써야 했습니다. . . .

씨알의날 / 07-03 / 1143 오월단오날





      

010 5520 8468 | crday1010@gmail.com | http://crday.org

Copyright © 씨알문화축제 2018. All rights reserved.